본문 바로가기

국내

연극 - 달수랑 정직이랑 바다아이

어느 미래

 

유토피아가 아닌 디스토피아.

 

사람들 몰래 피를 거래하는 전당포를 배경으로 공연은 시작된다.

 

살인을 저지른 안드로이드의 고백으로 시작되는데,

 

뱀파이어, 안드로이드, 고등학생 세 캐릭터 이야기다.

 

안드로이드 역(정직)으로 나온 설재환 배우가 연기를 자연스럽게 잘하는 것 같다.



기발한 상상력으로 사회의 부조리를 풍자하고, 비주류에 대한 관심을 환기시키는 스토리다.